상단여백
HOME 일반뉴스 사건·사고
고유정 현 남편, 아들 살해혐의로 고소장 제출
이재연 기자 | 승인 2019.06.14 23:30
▲고유정의 현 남편이 고 씨가 자신의 아들을 살해했다고 제주지방검찰청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사진 = 연합뉴스>

【복지TV청주방송】 제주에서 무참히 전남편을 살해한 고유정(36)의 현재 남편이 고 씨가 자신의 아들을 살해했다며 제주지방검찰청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지난 13일 제주지방검찰청에 따르면 고 씨와 재혼한 남편 A(37)씨는 이날 고유정이 자신의 아들 B 군(4)을 살해했다는 내용의 고소장을 제주지검에 제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A 씨의 아들이자 고유정의 의붓아들인 B 군은 지난 3월 2일 오전 10시쯤 청주 자택에서 잠을 자던 도중 숨진 채 발견됐다.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잠을 자고 일어나니 아들이 숨을 쉬지 않아 119에 신고했다”고 진술했다. 고 씨는 "B 군과 다른 방에서 잠을 자 어떻게 죽었는지 모르겠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B 군은 고 씨의 현 남편 A 씨가 전 부인과 낳은 아들이다. 경찰 관계자에 따르면 B 군은 고 씨와 함께 제주도에 있는 친가에서 지내왔다.

다만 고 씨의 현 남편이 직장 문제로 청주에 집을 얻었고 제주와 청주를 오갔던 것이다. B 군이 사망한 날도 다른 때와 다름없이 청주에 있는 아버지의 집을 찾은 날이었다.

앞서 경찰은 B 군에 대한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부검에서 “질식사한 것으로 추정된다”는 결과를 통보받았다.

B군의 몸에서 외상이나 장기 손상은 없었으며, 약물이나 독극물도 검출되지 않았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한편, 검찰은 고유정에 대한 전 남편 살인사건 조사가 마무리된 후 B 군의 사망과 관련된 사건을 살펴볼 계획이다.

wodldus@naver.com

<저작권자 © 복지TV청주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보도요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북 청주시 흥덕구 1순환로 581-0(봉명1동 892번지)  |  대표전화 : 043-268-4441  |  팩스 : 043-268-4009 / 043-278-4441
등록번호 : 충북아00159  |  등록년월일: 2015년04월23일  |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충북청주-0260 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범  |  발행인/편집인 : 박용동
복지tv충청방송의 기사를 무단 전재 · 복사 · 배포 등을 금하며 이를 어길 시 저작권법에 저촉됨을 알려드립니다
Copyright © 2019 복지TV청주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