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일반뉴스 정치
법정에 선 전두환, 32년 만에 광주 방문
이재연 기자 | 승인 2019.03.12 14:11
▲지난 11일 5.18 민주화 운동 관련자의 명예 훼손 혐의로 전두환 전 대통령이 기소돼 광주지법 형사 법정에 섰다. <사진 = 조선일보 캡쳐>

【복지TV청주방송】 이재연 기자 = 회고록에서 5·18 민주화운동 관련자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사자명예훼손)로 기소된 전두환(全斗煥·88) 전 대통령이 지난 11일 광주지법 형사 법정에 섰다.

전 전 대통령이 법정에 선 것은 지난 1996년 12·12 군사반란 및 내란 혐의 등으로 재판받은 지 23년 만이다.

광주를 방문한 것은 대통령 재임 시절인 지난 1987년 10월 13일 전국체전 개막식 참석 이후 32년 만이다.

전 전 대통령은 이날 오전 8시 30분쯤 부인 이순자(80)씨와 함께 승용차 편으로 서울 연희동 자택을 출발해 광주로 향했다.

낮 12시 34분쯤 광주광역시 동구 지산동 광주지법 법정 앞에 도착한 전 전 대통령은 10여m를 걸어 법정 건물로 들어갔다.

전 전 대통령은 둘러싼 취재진이 '혐의를 인정하십니까' '발포 명령 부인합니까'라며 질문하는 도중 신체가 밀쳐지자 "왜 이래"라는 한마디만 남겼다.

전 전 대통령의 출석을 전후해 광주지법 정문과 후문 주변에서는 5·18 단체 회원과 시민 등 200여명이 전 전 대통령의 사과와 처벌을 촉구하는 내용의 손팻말을 들고 항의 집회를 열었다.

이날 재판은 75분 만에 마무리됐다.

 

wodldus@naver.com

<저작권자 © 복지TV청주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보도요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북 청주시 흥덕구 1순환로 581-0(봉명1동 892번지)  |  대표전화 : 043-268-4441  |  팩스 : 043-268-4009 / 043-278-4441
등록번호 : 충북아00159  |  등록년월일: 2015년04월23일  |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충북청주-0260 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범  |  발행인/편집인 : 박용동
복지tv충청방송의 기사를 무단 전재 · 복사 · 배포 등을 금하며 이를 어길 시 저작권법에 저촉됨을 알려드립니다
Copyright © 2019 복지TV청주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